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요즘 너무 더운 날씨에 다들 고생이 많으신 것 같습니다.

저의 가족들도 더위에 지쳐쓰러질 지경입니다.


그래서 주말에 몸보신도 할겸 외식을 하였습니다.

'곽만근 갈비찜 & 갈비탕'이 용인 구성(용인기흥점)에도 생겨 오늘은 이 곳으로 찜했습니다.




입구에 들어서니 많은 상패들이 전시되어 있습니다.

많은 수상 경력들이 기대를 하게 만듭니다.




매장은 보시다시피 넑고, 깔금합니다.

중간에 장식한 화병들이 멋스러움을 더합니다.




물을 한잔 따라 마시는데, 도자기로 되어있어 멋스러움을 더합니다.




이 곳의 대표메뉴는 갈비탕이고, 곽만근 대표가 본인의 이름을 걸만큼 가장 대표적인 메뉴입니다.

국물이 일품이지만, 오늘은 다른 메뉴를 도전해 보려고 합니다.

달달한 옛날소불고기(1인분 15,000원)를 선택하였습니다.


 




반찬의 비주얼은 사실 평범합니다.

그래도 깔끔하고, 재사용한 느낌은 없습니다.

김치는 일반 고기집에서는 먹지 않지만, 여기서는 먹는 것을 보면 나름 신뢰를 할 만 합니다.




설렁탕집 처럼 달달한 맛은 아닙니다.

집에서 담근 듯한 깍두기 맛이라서 저는 맛있게 먹었습니다.




샐러드도 사각사각 씹히는 맛이 있어, 신선한 재료를 사용할 것 같습니다.




저는 잡채가 맛있었습니다.

보통 저는 잡채를 먹지 않습니다. 

이상하게 단맛을 추구하는 곳이 많은데, 이 곳의 잡채는 간이 조금 약하고, 재료의 본래의 맛을 살려서 좋습니다.

그래서 저는 우리 아들에게도 먹일 정도로 괜찮게 봅니다.




이 집에서 가장 아쉬운 부분은 밥그릇입니다.

반찬은 다 도자기에 담아주면서 밥은 스테인레스 그릇에 담아주는 만행을 보입니다.

밥을 먹을때 가장 메인은 밥인데도 말입니다.

이 부분은 반드시 개선해야할 것 같습니다.




드디어 옛날소불고기가 나왓습니다.

이렇게 보아서는 고기가 보이지도 않습니다.




끓이면서 보니 이렇게 많이 있었네요. 보기보다 고기가 많습니다.

두사람이 먹기에는 배가 부를 정도의 양입니다.

맛은 달달하니 서울식 불고기의 전형적인 맛입니다.

제 개인 취향은 아니지만, 달달한 불고기를 좋아하신다면 드셔보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그래도 이 날은 맛있게 먹었습니다.

국물에 밥까지 비벼 맛있게 긁어 먹었습니다(먹느라 지저분한 것은 좀 양해 부탁합니다).




용인 구성이라는 곳이 맛집이 그렇게 많지는 않지만, 곽만금 갈비찜 & 갈비탕이 있으니 그래도 다행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제가 처음 이사온 2015년도에는 식당도 그렇게 많지가 않다보니 이런 식당이 하나씩 생길 때마다 반가운 마음이 듭니다.


물론 동네에서 장사를 하다보니, 시내의 유명 맛집보다는 못하겠지만 생각날때 갈만한 식당이 있다는 건 매우 다행입니다.


전국에 매장이 50여개 정도 있으니, 기회가 되면 방문해보시는 것도 괜찮을 것 같습니다.

참고로 갈비탕이 메인입니다.




총평 : 정성스럽고, 정갈한 맛은 있지만, 2% 정도 부족합니다. 그러나 가볼 만한 곳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용인시 기흥구 언남동 236-2 | 곽만근갈비탕 용인기흥점
도움말 Daum 지도

제주도 여행 중 회사사람에게 추천받은 용두암 부근 맛집이다.

삼다도횟집을 검색해보면, 여러군데가 있는데, 이 집은 삼다도횟집본점이라고 명확하게 검색해야 한다.


많은 메뉴가 있으나, 추천받은 것은 다금바리회(킬로당 24만원), 모듬회(12만원 ~ 25만원)이다.

내가 먹은 것은 모듬회 중(15만원)이다.

사진을 보면 알겠지만, 3~4인이 충분히 먹고 남을 양이다.



간장게장.

처음부터 강하다. 사이드메뉴이지만, 바로 밥과 함께 먹고 싶을 정도로 맛있다.






생미역

한가지 메뉴만 먹으면 질리는데, 같이 먹으면 많이 먹을 수 있다





묵은지

묵은지도 미역처럼 입가심에 좋다.





간장과 초장을 주는데, 생와사비를 준다.

횟집에 가면 항상 생와사비를 요구하는데, 여긴 기본적으로 생와사비가 나와서 좋다.





고등어회

고등어회 전용 간장에 찍어서 먹는 맛이 좋다. 

요즘 서울에도 고등어회를 많이 판다지만, 제주도에서 먹는 맛과 비교를 할 수가 없다.





다양한 해산물

문어숙회, 전복회, 키조개관자, 멍게, 갈치회, 산삼(?) 등 다양한 해산물이 나온다.

솔직히 갈치회는 별로인데, 나머지 회들이 훌륭하다.





메인인 생선회. 

말로는 구문쟁이(능성어), 꽃돔, 뱅어돔, 참돔회라고 안내해주셨다.

맛도 좋지만 쫄깃한 식감이 더 좋다.





돌판구이 (버터구이)

생선회를 먹고 나면 나오는데, 개인적으로는 이게 더 맛있다.

새우, 전복, 새송이버섯과 버터맛과 잘 조화되어 있다.





옥돔 튀김

뼈채먹을 수 있어서 맛은 좋으나, 그냥 생선튀김의 느낌이었다.

솔직히 기대만큼은 아닌 것 같다.





튀김..이제 끝인가.





매운탕

이제는 배가 불러서 더 못먹겠다 싶은데, 매운탕이 남았다. ㅋ

맛있지만, 국물만 조금 맛보는 것으로 그친다.





볶음밥이 아직 남았다.

식당에서 매운탕으로 끝내긴 아쉬웠나보다.

도저히 못먹을 것 같은 볶음밥이 들어가기 시작한다.

아...사실 난 회도 맛있었지만, 이게 가장 맛있었다.

배불러도 반드시 먹어보시길 바란다.






회 맛도 좋고, 사이드메뉴도 훌륭해서 맛집으로 불릴만 하다.

두명이서 갔는데, 음식의 양이 많아서 많이 남긴게 아쉽다.


제주도 공항과 가까우니, 집에 돌아가기 마지막 식사로 손색이 없어 보인다.


총평 : 다양한 해산물 요리를 맛볼 수 있는 집이지만, 상대적으로 메인이 조금 약하다.

        (물론 맛있지만, 말 그대로 상대적이라는 이야기이다)

나는 참치회를 좋아한다. 그것도 무척!

오죽하면 마음에 맞는 동기와 분기 동안 참치회만 200만원 어치를 먹은 적도 있을 정도다.


결혼을 하고서도 마찬가지...

예전처럼 자주는 못가지만 특별한 날이나, 기분이 매우 좋을 때 참치회를 먹으러 간다.


이번에 소개할 집은 나나 와이프에게는 특별한 집이다.

와이프가 소싯적 이 곳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다보니, 사장님 내외와도 잘 알고 있기 때문이고,

결혼전후에도 가끔은 인사겸 가끔 들르기도 한다.


이번 방문은 내 생일이기도 해서 가게 되었다.

맛도 맛이지만, 푸근한 인상의 사장님 내외분이 맞이하는 편안한 곳이다.


본격적인 포스팅을 하기 전에 말씀 드리지만, 이 곳은 무한리필이 아니다!

두 판만 서비스가 되는데, 아쉬워하지 마라~!

참치회가 나오면서 나오는 참치요리를 먹게되면 아쉬움은 다 사라질 것이다.

요리 하나하나가 맛있다. 맛은 보장한다.



우리 부부가 주문한 것은 5만원 짜리 노바골드 이다.

우리가 잘 아는 사이라서 잘 나올 것 같지만 그것은 아니다.

다른 블로그를 보셔도 참치회와 요리는 매우 잘 나온다.

다만 사장님과 우리와의 인연 때문에, 회는 계속 내어 주시는데 2판을 다먹은 적이 거의 없다.

(물론 요리와 같이 먹기 때문에 그렇다).


※ 메뉴 : 노바그린 2.9만원, 노바블루 3.9만원, 노바골드 5만원, 실장스페셜 7만원, 예약스페셜 10만원




에피타이저로 나온 참치회무침.

개인적으로 초장에 버무린 것을 싫어하는데 이 곳은 간장, 소금 정도만 간단히 양념해서 나온다.

내 입에는 딱 맞다 ^^ 이걸로 소주한병은 거뜬하다.





참치타다키..이자카야에서 주문해보신 분은 알겠지만, 이것도 상당히 비싸다.

그래도 여긴 회가 나오기 전에 곁들여 나오는 요리일 뿐이다.





참치구이~!

술이 팍팍 땡긴다. 

참치회도 먹어야 되는데, 너무 맛있다 ㅠㅠ





참치초밥..분명히 여기는 전문 초밥집이 아닌데, 재료가 좋아서 맛있는 줄 알았는데,

초밥전문점에 버금가는 수준이다.




부리한 참치초밥.

맛은 더이상 말해봐야 뭐하겠는가.

참다랑어+아부리 → 맛있냐고 묻지도 말자.





참치요리의 향연이 지나가고 참치회 세팅!

참다랑어다. 뱃살 위주(참다랑어로 나오기 때문에, 참 고급지다.

5만원 짜리라고 하기에는 너무 잘 나온다 (참치값도 비쌀텐데...).

나만큼 안나온다고 불평을 안하셔도 된다.

최소한 비슷하게는 나온다.





두번째 리필용으로 나온 참치.

첫번째보다는 등급이 떨어질 수 있다고 생각할 수 있으나, 앞서 먹은 오도로를 비롯한 참치회들이

다소 느끼하기 때문에 조금 조절한 것이다. 

사장님의 배려이니깐 오해하지 말자!





마지막으로 튀김과 식사(마끼나 국수)를 주시는데, 찍지 못하였다.

이것도 맛있는데...참고로 튀김은 한 접시에 1.5만원에 팔기도 한다.

먹다보니 사진도 잘 나오지 못하였다(사진 품질이 영 아니다 ㅋ).



이 곳은 참치회도 좋지만, 참치코스라고 할 정도로 참치로 만든 요리가 모두 맛있다.

또한 손님들께 더 맛있는 요리를 제공하기 위해, 일본에서 요리를 배워오시기로 할 정도로, 열정이 넘치는 분이다.


맛집으로 소개를 해드리긴 하지만, 년초에 수술을 하신 관계로 아직 몸이 안좋으시다.

개인적으로 잘되길 바라지만, 너무나 지나친 방문을 참아주셨으면 하는 바램이다.

우리 부부도 분기나 반기에 한번 정도만 방문할 정도로 조심스럽다.

(먹고 싶어서 참을 수 없을 정도는 되어야 방문한다)


사장님이 건강하셔서 많은 분들께 맛있는 음식을 만들어 주셨으면 좋겠다.



총평 : 말이 필요없는 집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평택시 비전동 832-6 | 노인과바다 평택본점
도움말 Daum 지도


판교에서 직장생활을 하고 있으면서 좋은 점 한가지를 꼽아보자면 먹는 즐거움이다.

판교테크노밸리 내, 에이치스퀘어, 삼환하이펙스, 우림더블유시티, 유스페이스 등의 건물 내에는 맛집들로 가득하다.


동네있으면 매일 갈 수 있는 그런 집들도 많고, 카페도 많고...나는 먹을 복은 타고 났나보다.


열심히 오전 근무를 하고 배가 출출하기는 한데, 덥기도 덥고, 회사식당 밥은 뭐...그닥 먹고 싶지도 않고 해서,

동료들과 의기투합을 하였다.


메뉴는 스시, 회, 일본 라멘이 모여있는 곳!

이미 세 번 이상 먹고 검증된 집에 가기로 하였는데, 이름하여 '스시가오'!


위치가 우림 W-city 내에 있어 사무실에서 걸어가는데 5~10분 거리지만 격렬하게 먹고 싶다.




식당앞은 이미 사람들로 가득차 있어 대기를 걸 수 밖에 없었다.

앞으로 세팀이 있는데 걱정은 되지 않았다. 

테이블 회전이 빠르기 때문에 기다린지 5분도 채 되지 않아 식당안으로 들어갈 수 있었다.




정신이 없어서 사진을 찍지는 못했지만, 창가에 자리를 잡고 사진을 찍으니, 블루톤으로 되어 있는 깔끔한 인테리어다.

(룸도 있다)

자리가 꽉꽉 들어차 있지만, 번잡스럽지 않고, 자리도 넓어서 쾌적하다.




식사메뉴는 일반적인 일식집 가격.

적당한 가격에 맛까지 좋다보니 판교주변 직장인들이 많이 찾는다.

동료들과 초밥+미니라멘(9,500원), 물회생면+초밥(10,000원)을 주문하였다.


      




사장님 두분이 운영하는 곳이다보니, 사장님 캐리커쳐가 딱 하고 보인다.

수저를 사장님 얼굴로 받쳐놓고 있다 ㅋㅋ

오마카세도 가능하다는데, 가격이 적혀있지 않아서, 나중에 한번 예약하고 가볼 예정


     



물회생면+초밥(2ea). 

초장을 베이스로 하며 만든 물회라서 내 취향이라고 보기는 힘들지만, 지금 같은 무더위에

입맛을 돋우기에는 충분한 맛이다.

초밥은 나름 수준급이고, 곁들여먹는 츠케모노도 훌륭하다.




초밥(5ea)+미니라멘.

사실 이 집의 식사메뉴 중에서 많이 먹는 것은 일본라멘과, 초밥.

츠케동도 많이 먹는 편이다. 물론 메뉴들이 전반적으로 다 맛있는 편이다.

라멘 국물을 먹으면서 초밥을 먹는 것이 참 어울린다.

난 평소에 연어를 좋아하지는 않지만, 이 곳의 연어초밥은 맛있게 먹는 편이다.

(연어의 퀄리티가 괜찮다).




여기는 밖에서 주방을 볼 수 있도록 설계되어있다.

식사가 만들어지는 것을 밖에서 볼 수 있어서 그런지 믿음이 가는 편이다.




스시가오가 우림 W-city만 있는 것이 아니라 유스페이스 내에도 있는데, 프랜차이즈가 아니라고 하니, 

우림만 고집하지 말고 유스페이스도 한번 가봐야할 것 같다.



<최종 평가> 

물회는 쏘쏘하지만, 일본 라멘과 초밥은 가격대비 훌륭한 편

집 앞에 있으면 퇴근하고 저녁먹으러 자주 들릴 집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성남시 분당구 삼평동 670 유스페이스1 A동 지하1층 121호 | 스시가오
도움말 Daum 지도
[전략기획] 기능별 전략 - 마케팅전략 - CRM 전략(고객관계관리)

1. 고객관계관리(CRM : Customer Relationship Management) 고객관계관리(CRM)이란 고객과 관련된 기업의 내외부 자료를 분석, 통합하여 고객 특성에 기초한 마케팅 활동을 계획하고, 지원하며, 평가..

[전략기획] 기능별 전략 - 마케팅전략 - 브랜드전략

마케팅전략 중 가장 중요한 전략 중의 하나는 브랜드전략입니다. 브랜드전략이란 브랜드를 여러가지 마케팅 수단에 의해 널리 알림으로써 경쟁자의 제품과 자사의 제품을 차별화해서 경쟁상의 우위를 노리는 마케팅전략을 말합니다. 예를들어..

나는자연인이다레전드, 57회 말벌아저씨 너무 재미있네요

나는자연인이다레전드를 소개하고자 합니다. 예전부터 나는 자연인이라는 프로그램을 즐겨보고 있습니다. 2012년 10월에 시작하여 지금까지 6년이 넘게 방영 중인 프로그램입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57회 산을 닮은 순수총각 자연인 ..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