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대만, 홍콩, 중국 광동지역을 여행하다보면, 자주 딤섬을 먹게 됩니다.

저도 딤섬을 좋아하다보니, 한국에 있어도 딤섬 맛집을 많이 찾게 됩니다.


회사에서 근무를 하다가 갑자기 딤섬이 생각나서 인터넷 검색을 하여 찾은 집입니다.

QQ면관으로 원래는 회기동에 있는 곳인데, 삼성동에도 있어 점심시간이 되자 마자 가봅니다.



회사 점심시간이 1시부터인 것이 참 복인 것 같습니다.

원래 줄을 서서 먹는 곳인데, 바로 자리에 앉아서 먹을 수 있습니다.




자리에 앉으니 단무지와 물컵을 주는데, 스타일이 대만이나 홍콩에서 자주 볼 수 있는 컵 같습니다.




가격이 매우 저렴하네요.

소룡포 3,900원, 새우쇼마이 4,500원, 태양군만두 3,900원, 등심탕수육 8,000원, 망고크림새우 9,000원, 마늘 칠리새우 9,000원 등이네요.

면류도 3,900원 ~ 4,500원으로 중국집에서 먹는 것보다도 저렴하네요.




중화냉면 4,500원, 찐만두 같은 것도 3,900원, 요리 같은 것은 9천원~1만원 정도합니다.

저는 소룡포, 새우쇼마이, 백탕면(4,500원), QQ덮밥(4,500원), 청홍유린기(9천원)을 주문하였습니다.




소룡포를 먹어서 그런지, 찍어먹을 간장에 생강편을 담궈서 줍니다.




소룡포가 나왔는데, 이게 가격이 4천원도 채 되지 않습니다.

딘타이펑을 비롯한 다른 가게는 거의 두배 가격인데 말입니다.





일단 피를 찢어 안에 있는 육즙을 즐깁니다.

육향이 강하게 나는 맛인데, 대만에 있는 딘타이펑과 같은 곳에서 먹는 맛이네요.

육즙이 뜨거우니 입이 대지 않게 조심하여야 합니다.




육즙을 마시고 나서, 생강을 간장에 찍어서 소룡포 위에 올리고 맛있게 먹으면 됩니다.




새우쇼마이는 앙증맞게 예쁘네요.

사실 새우로 만든 딤섬은 비싼 편인데, 이 것도 4,500원이면 먹을 수 있습니다.

다른 곳의 절반 가격입니다.




간장에 안찍고 그냥 먹어도 맛있어서, 전 그냥 먹으면서 새우맛을 즐겼습니다.




백탕면은 백짬뽕과 비슷한 비주얼이지만, 백짬뽕보다는 담백하면서 채소육수가 우러나오는 맛입니다.

요즘 날씨도 추운데 속도 풀리고 좋더라구요.




QQ덮밥은 약간의 향신료 맛이 나지만 거북한 맛은 아닙니다.

청경채와 같이 먹으면 깔끔한 맛입니다.




청홍유린기는 작은 접시에 나오지만, 가격이 9천원이라는 것을 감안하면 매우 감사히 먹을 수 있을만한 양입니다.

회사 주변의 식당에서 탕수육 작은것을 시켰는데, 1만 6천원 내고 먹은것보다 양이 많았습니다.




유린기 아래에 깔려있는 소스에 양배추를 적셔 고기와 함께 먹으면 맛이 일품입니다.

소스도 많이 짜지도 않고 양배추와 맛이 어우러집니다.

여기에 고량주도 함께 먹고 싶네요.


다섯가지 요리를 주문했음에도 불구하고 가격은 2만 6천원 밖에 나오지 않았습니다.

양도 그렇게 적은 편이 아닌데도, 가격도 저렴하고 맛이 좋습니다.


삼성동에서 이런 저렴한 가격에 이런 훌륭한 요리를 맛볼 수 있나 싶네요.

앞으로도 자주 방문할 것 같습니다.


큐큐면관(QQ면관) 삼성점 위치

지도 크게 보기
2018.10.30 | 지도 크게 보기 ©  NAVER Corp.
  1. Favicon of https://invitetour.tistory.com 휴식같은 친구 2018.10.31 20:30 신고

    점심시간에 맛있는 딤섬을 드셨군요.
    늦은 시간 점심이라 메리트도 이습니다.ㅎ

    • Favicon of http://run2plan.kr 런투 2018.10.31 20:32 신고

      중국에서 연수받을때는 거의 매일 먹다시피했는데, 한국은 그 맛을 보기가 힘드네요 ^^


매일 점심을 한식만 먹다보니, 약간 질리네요.

어느날 지나가다가 우연히 발견한 식당인 꼬꼬트를 한번 가보기로 합니다.


이 곳의 사장님은 유럽의 글로벌 기업에서 20여년간 근무를 하시고 오픈한 식당이라고 합니다.

와인도 직접 오너가 선별하고 수입해서 오기 때문에 저렴한 가격으로 드실 수 있다고 하네요.




겉에서 보기에는 흔히 볼 수 있는 이탈리안 레스토랑과 큰 차이는 없어보입니다.

밖에도 테이블이 있어서 외부에서 식사를 할 수가 있습니다.

오후 한시 정도에 방문을 하여서 그런지 손님이 많이 빠졌네요.




입구에 메뉴판이 있는데, 점심메뉴는 8천원~9천원입니다.

햄버그 스테이크, 쇠고기 와인찜 덮밥, 슈프림 라이스, 4종 파스타로 네가지 종류의 메뉴입니다.




사이드 메뉴도 만 5천원부터 있는데, 가격대가 많이 비싸보이지는 않습니다.

또한 일부 레드와인도 저렴하게 판매하는데 35,000원에 와인한병과 치즈 또는 피자를 줍니다.

와인은 모나스트렐 후미야(스페인), 모다 탈라몬티(이탈리아) 입니다.



가게 내부는 겉에서 보는 것보다도 더 심플하네요.

이 곳에는 외국인 서버가 두명이 있는데, 두분다 한국말을 참 잘하십니다(의자를 옮기는 분인데, 얼굴은 모자이크 처리를 하였습니다).




벽면의 장식장에는 술병과, 책들, 인테리어 용품 등이 전시되어 있습니다.




천정에는 와인잔을 매달아놓아서, 전등과 잘 어울립니다.




저와 저의 일행들은 '햄버그 스테이크'를 주문하였습니다.

주문하자마자 빵부터 나옵니다.





수프도 나오는데, 경양식 집에서 나오는 수프와 동일합니다.

밀가루 루를 풀어서 만든 수프인 것으로 생각이 되는데, 여기에 빵을 찍어서 먹으니깐 맛있습니다.




피클은 가게에서 직접 만드는 것 같습니다.

제가 집에서 담근 피클과 맛이 거의 비슷합니다.




메인 요리인 햄버그 스테이크가 나왔습니다.

화려하지는 않지만, 그래도 따뜻한 느낌이 나는 가정식으로서는 손색이 없습니다.

집에서 만들어서 손님에게 내는 비주얼인데, 그래도 정성스러움이 묻어납니다.




스테이크의 맛은 치즈와 잘 어울리고 씹는 맛도 괜찮습니다.

제 개인적으로는 조금 촉촉한 맛이 좋은데, 약간은 수분기가 없는 것이 조금 아쉽습니다.

(맛이 없다는 것은 아닙니다).




식사를 마치고 손님들이 빠져나간 식당 내부 사진을 찍어보았습니다.

아기자기 한 인테리어가 편안한 느낌을 줍니다.




식당 한편에는 스크린과 빔프로젝트가 있는데, 저녁에 맥주를 마시면서 축구경가 같은 것을 보면 좋을 것 같습니다.


'꼬꼬트'에 들어가서 식사를 했을 때, 2016년 와이프와 신혼여행을 간 프라하의 구시가지의 어느 이탈리안 레스토랑이 생각났습니다.

물론 그 정도로 고풍스러운 식당은 아니었지만, 유럽여행을 갔을 때 우연히 들른 동네식당이 연상되는 그런 곳인 것 같습니다.


나중에라도 일을 끝내고 직원들과 조용히 와인이나 맥주를 한잔 기울이면서 식사를 하고 싶습니다.



꼬꼬트 위치


지도 크게 보기
2018.10.15 | 지도 크게 보기 ©  NAVER Corp.


  1. Favicon of http://pyb9121.tistory.com 노르웨이펭귄🐧 2018.10.17 22:17 신고

    위치를 생각하면 저렴한 가격인 것 같아요! 햄버그스테이크인데 진짜 가정식 느낌이라서 뭔가 정겹고 편안한 느낌이 든다는 말이 딱 맞는 것 같아요! 그나저나 저는 이 중에 피클이 가장 맛있어 보이네요 ㅜㅜ 저 피클 너무 좋아하는데 ㅜㅜㅜ

    • Favicon of http://run2plan.kr 런투 2018.10.17 22:31 신고

      피클을 여기서 직접 만들었더라구요.
      다음번에는 여기서 와인한잔 하려고 합니다.


삼성동에 오면 항상 코엑스만 가다가, 얼마전 회사를 옮기면서 코엑스말고도 주변을 돌아다니게 됩니다.

회사 식당이 별도로 없다보니, 매일 먹을 만한 곳을 찾게 되네요.




오늘 소개할 집은 투뿔한우로 유명한 삼성동고깃집 정원한우를 소개합니다.

소고기로 유명하지만 점심메뉴도 맛있다고 하여 방문하였습니다.




새 회사의 점심시간이 오후 1시부터 시작하다보니, 식당에는 거의 손님이 없었습니다.

직장인에게는 늦은 점심이다보니 배가 고프지만 이 것도 나름 장점이 있네요.





투뿔(1++ 등급)이라는 것을 강조하고, 10일에서 15일 동안 저온숙성을 시킨다고 적혀있네요.

소고기의 퀄리티에 대한 자부심이 대단하다고 느껴집니다.





소고기 부위를 설명한 그림에 빨간색 글씨로 표시된 부분을 판매하는 것 같습니다.

(메뉴와 대조해보니 맞는 것 같네요)





소고기는 특수부위 위주로 판매를 하네요.

살치살, 안창살, 안심, 토시살, 모듬, 꽃등심, 꽃갈비살, 채끝등심, 제비추리, 차돌박이를 비롯하여, 돼지고기는 한돈을 판매를 합니다.





점심메뉴는 한우생불고기를 비롯하여, 한우 차돌 된장찌개, 한우 안동국밥, 한우 뚝배기 불고기, 한돈 제육두루치기, 김치찌개, 한우 육회비빔밥, 한우(투뿔)세트메뉴가 있습니다.





와인리스트도 있네요. 

소고기와 와인은 매우 잘 어울리는 조합인 것 같습니다.

요즘은 좋은 소고기를 판매하는 곳에는 거의 대부분 와인도 같이 판매하는 것 같습니다.





반찬이 세팅이 되었는데, 일반적으로 고깃집에서 주는 반찬과는 좀 다르군요.





이 중에 전이 가장 맛있네요.

배추, 호박, 당근 등이 있는 전인데 맛있어서 리필까지 해서 먹었습니다.





전 한우차돌된장찌개(7천원)를 주문하였습니다.

된장찌개는 짜지않고, 차돌박이도 넉넉하게 같이 있어서 당기는 맛입니다. 잘 주문한 것 같습니다.





제 동료는 한돈 제육두루치기(7천원)을 주문하였습니다.

보통 두루치기에 좋은 돼지고기를 잘 안쓰는데, 이 곳은 좋은 돼지고기를 쓰는 것 같습니다.

보기보다 양념이 과하지가 않고 돼지고기 맛이 많이 나네요.





식당을 나오면서 보니, 단체석도 있었습니다.

회사에서 회식을 할때에도 많이 온다고 하니, 다음 회식 때 한번 방문하여 고기를 맛보아야 할 것 같습니다.


점심 메뉴가 훌륭한 고집은 보통 고기도 맛이 있더군요.

고기도 한번 먹어보고 추가 포스팅 하겠습니다.




"정원한우 위치"


지도 크게 보기
2018.9.12 | 지도 크게 보기 ©  NAVER Corp.


나는자연인이다레전드, 57회 자연인 정진화 - 개구리된장찌개

나는자연인이다 84회 베테랑 산지기 정진화 편을 소개합니다. 말벌아저씨와 마찬가지로 나는자연인이다레전드 편이기도 합니다. 자연인 정진화 씨가 산속에 살게된지는 2014년 기준으로 약 25년이 되었는데, 4년이 지난 2018년인..

[전략기획] 기능별 전략 - 마케팅전략 - CRM 전략(고객관계관리)

1. 고객관계관리(CRM : Customer Relationship Management) 고객관계관리(CRM)이란 고객과 관련된 기업의 내외부 자료를 분석, 통합하여 고객 특성에 기초한 마케팅 활동을 계획하고, 지원하며, 평가..

[전략기획] 기능별 전략 - 마케팅전략 - 브랜드전략

마케팅전략 중 가장 중요한 전략 중의 하나는 브랜드전략입니다. 브랜드전략이란 브랜드를 여러가지 마케팅 수단에 의해 널리 알림으로써 경쟁자의 제품과 자사의 제품을 차별화해서 경쟁상의 우위를 노리는 마케팅전략을 말합니다. 예를들어..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