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일요일날은 아들 이유식을 만드는 날입니다.

매주 만들지만 오늘은 처가집에 다녀온 터라 피곤한 몸을 이끌고 만들어야 되기때문에 만만치 않은 작업이었네요.


그래도 일주일 동안 맛있게 먹을 이유식을 만들어 봅니다.


쌀을 불려서 하는 방법과 진밥을 하는 방법이 있는데, 진밥을 지어서 하는게 신속하게 할 수 있습니다.



일단 진밥을 지을 준비를 합니다.

쌀을 깨끗이 씻어, 물의 양을 일반적인 밥짓는 양보다 1.5~2배 사이를 넣고 그냥 밥솥에 넣어서 지으면 됩니다.


 



밥이 되는 동안 다시마 육수도 준비합니다. 다시마 20g을 준비하고 흐르는 물에 헹구듯이 씻습니다.

다시마 자체에 짠기가 있기 때문에 그냥 사용하는 것보다는 살짝 씻는 것을 추천 드립니다.


   



씻은 다시마를 2리터의 물에 담궈 30분에서 1시간 정도를 그냥 둡니다.

다시마 육수가 우러나면서 감칠맛이 돌게 됩니다. 찬물에 담궈두어 천천히 우러내는 것이 좋습니다.




저는 1시간 정도 담궈두었습니다. 다시마가 불어난 것을 볼 수 있을 겁니다. 이 것을 끓이시면 됩니다.

기포가 올라오면서 끓는 모습이 보이면 그냥 불을 끄시면 됩니다.

너무 많이 끓이면 쓴 맛이 살짝 올라오기 때문에 그냥 살짝만 끓이시면 됩니다.




육수를 내는 동안 밥이 다 되었습니다. 이 날은 밥 두세공기 정도의 양만 했습니다.

이유식 150밀리 짜리를 13~15통 정도를 할 수 있는 정도입니다.

정확하게 말씀드리지 못하는 것은, 쌀과 재료의 상태, 이유식을 만드는 방법에 따라서도 결과가 조금씩 다르게 나타나기 때문입니다. 







지난번에 소개한 이유식은 소고기를 베이스로 한 이유식이었으나 오늘은 조금 다른 방법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개량의 기준은 이유식 150ml 2개 정도 입니다.



먼저 '밥새우 브로콜리 버섯죽' 레시피 입니다.


일단 진밥 130g을 준비합니다.




말린 밥새우(또는 말린 보리새우)를 4그램을 믹서기에 1분 동안 잘게 갈아둡니다.




밥과 갈아놓은 밥새우와, 브로콜리 30g을, 백만송이 버섯 20g을 함께 넣고 다시마 육수 300g을 함께 넣습니다.

(브로콜리가 15g 밖에 없어서 애호박 15g과 섞어 넣었습니다) 

재료가 모자라면 다른 재료로 대처할 수 있는 유연함을 가지시길 바랍니다.


   



끓일 때는 센불로 끓이다가, 끓어오르면 중불로 줄여 끓입니다. 눌러붙지 않게 중간중간 한번씩 저어주셔야 합니다.




거의 완성단계가 되면 자주 저어주면서 냄비 바닥에 눌러붙지 않게 해주어야 합니다.

이렇게 밥알이 보일 정도가 되면 완성되었습니다. 이제 용기에 담으면 되겠습니다.




용기에 담아보니 하나가 150ml가 나옵니다.

조금 많이 나오거나 적게 나와도 이상하게 생각은 안하셔도 됩니다.

실제로 같은 방법으로 해도 양이 다르게 나오는 경우가 많습니다.








두번째 이유식은 '쇠고기 버섯 리조또'입니다.

이건 이유식을 만드실 때 반드시 따라해보시면 좋겠습니다. 상당히 맛있더군요.


진밥 130g, 소고기(우둔살 또는 안심) 40g, 표고버섯 40g을 준비하여 물 50g 정도를 냄비에 부어줍니다.

(물은 더 적어도 됩니다. 볶는다고 생각하시고 물의 양을 잡아주시면 됩니다)

사진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물을 양을 실수로 너무 많이 잡았습니다.

그래도 살릴 방법이 있기 때문에 당황하지 않고 불(센불)을 올립니다.




고기가 익을 정도로만 볶아줍니다. 고기가 모두 익고 재료가 풀어졌으면, 물을 추가 해주면 됩니다.

물의 양을 좀 많이 잡다보니(100g), 저는 50g 정도만 추가하였습니다.

처음에 물을 50g 정도 잡았으면, 그냥 100g 정도만 넣어도 될 것 같습니다.




팔팔 끓어오르면, 분유 90ml를 준비하여 부어줍니다.




저어가면서 끓이다가 걸쭉해지면 아기용 저염 치즈 한개를 넣습니다.

분유와 치즈를 넣게 되면, 냄비에 눌러붙기 쉽기 때문에, 계속해서 저어주셔야 합니다.




걸쭉하게 되었으면 용기에 담아주면 됩니다.

양이 많이 나왔네요. 용기 한통에 150g은 훨씬 넘습니다.


  






오늘 소개한 두가지 레시피 중, 쇠고기 버섯 리조또는 추천하고 싶습니다.

여기서 분유 대신 우유나 크림, 치즈를 일반 치즈를 넣고 간만 조금 더 추가하면 어른들도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리조또가 됩니다.


아기 이유식이지만 어른들이 먹어도 맛있습니다.


제가 소개한 레시피는 개량을 해서 소개하였지만, 참고만 하시고, 입맛에 따라서 유연하게 조절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아기들의 입맛도 다 다르다보니, 꼭 어떤 재료가 들어가야하고, 얼마 정도의 양이 들어가는지는 절대적이지는 않습니다.


저도 재료가 없으면 다른 재료로 대체를 합니다.

그래도 잘먹는 애들은 잘 먹기 때문에, 차라리 다양한 재료로 시도를 해보시는 것을 권해드립니다.



이상 레시피 공개를 마칩니다.




[전략기획] 기능별 전략 - 마케팅전략 - 가격전략, 가격정책

마케팅전략 중 가격전략에 대해서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가격전략은 수익성, 판매목표, 경쟁력, 기타 마케팅 목표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하여 수립되어야 합니다. 한번 수립된 가격정책은 고객의 구매 의사에 지대한 영향을 끼치므로 ..

삼성중앙역 수제버거맛집, 브루클린더버거조인트 삼성점

오늘은 회사주변에 있는 맛집 중에서도 수제버거맛집으로 유명한 브루클린더버거조인트 삼성점에 다녀왔습니다. 브루클린버거는 이미 가로수길, 광화문 등 여러 지점이 있는데, 삼성중앙역 부근의 골목에 자리잡고 있다는 것이 신기하네요. ..

나는자연인이다레전드, 57회 자연인 정진화 - 개구리된장찌개

나는자연인이다 84회 베테랑 산지기 정진화 편을 소개합니다. 말벌아저씨와 마찬가지로 나는자연인이다레전드 편이기도 합니다. 자연인 정진화 씨가 산속에 살게된지는 2014년 기준으로 약 25년이 되었는데, 4년이 지난 2018년인..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